이주인권뉴스
제목 [2013 국감] 외국인 근로자, 국감 첫 출석 "한달에 320시간 일했어요"
작성자 센터 13-10-15 17:17 1,134
(아래 URL을 클릭하면 기사 본문을 읽을 수 있습니다.)
 
"한 달에 320시간 넘게 일했어요. 고용노동부에 진정했는데 농장주가 이탈 신고를 해 오히려 취업 자격을 잃었죠."

14일 정부과천청사에서 열린 고용부 국정감사에는 30대 외국인 여성이 출석해 국회 환경노동위 국회의원 15명과 고용부 장관 앞에서 마이크를 잡았다. 국감장에 외국인 근로자가 참고인으로 출석해 증언하기는 처음이다.

  • Copyright ⓒ 조선일보 & Chosun.com 최종석 기자
  • 이전글 성동외국인근로자센터, 이주노동자 겨울나기 바자
    다음글 헌정 사상 최초로 국감에 외국인 노동자 나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