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인권뉴스
제목 건설현장 고령ㆍ외국인 근로자 건강ㆍ안전 관리 나선다(한국/2017.2.28.)
작성자 성동센터 17-03-07 15:15 1,086

서울시가 건설 현장의 고령 근로자와 외국인 근로자의 안전을 위해 건강 이력 관리에 나선다. 서울시는 3월부터 전국 최초로 고령외국인 근로자 이력관리제를 본격 도입한다고 지난 228일 밝혔습니다. 건설 현장에서 일하는 55세 이상 근로자와 외국인 근로자들이 재해위험에 쉽게 노출되어 있어 이를 예방하고자 여러 대책들을 세웠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링크된 주소로 들어가 확인해보세요.  

http://www.hankookilbo.com/v/b5a9a7d3e1454f23b687b92066562f22

이전글 “불법 체류자도 법률 문제 무료 상담 가능”... 외국인을 위한 ‘마을변호사’ 확대(중앙/2017.3.12.)
다음글 국내 외국인 근로자 지난해 경제 유발효과 74조원(2017.02.14./연합)